2017  년 8  월 23일

통권 제 387호 2014년6월[388호]
  거룩하고 청정한 수행을 위한 ..
등용문인가? 점액문인가?
  유마의 방
회자정리會者定離
  유마의 방
해인사수련동문회 제210회 정..
  이달의 이야기
영혼의 머묾, 해인사 노구승천..
  이달의 이야기
망국의 한을 안은 가야산, 폐..
  이달의 이야기
모든 일은 마음 먹기에 달렸다
  진리의 말씀, 법구경
우문현답愚問賢答
  해인공감
다비茶毘
  염화시중
  심사굴深蛇窟
觀音殿(관음전) 後面(후면) 柱..
  화엄경80변상도
대방광불화엄경변상도 제61권
  화엄경80변상도
대방광불화엄경변상도 제62권
 ▶ 다음목록

   해인공감 - 해인 편집실
   다비茶毘

 
성안스님!
싱그러운 초록빛 산천에 울긋불긋 봄꽃이 만발한 연화장 세계의 가야산도 온통 회색빛으로 물들었습니다.

만나는 사람마다 베풀기를 좋아하시고 출가한 스님은 보시행과 무소유행을 실천하셨던 출가수행자의 귀감이셨습니다.

시간만 나면 장경판전에 올라가 청소에서부터 인경하는 것까지 팔만대장경에 남다른 애정을 가지셨지요. 장경판전은 스님의 공부방이요 놀이터며 기도처이고 수행처였습니다.
보존국장 소임을 보면서는 평소 직원들에게 내가 죽거들랑 관에 목판하나 넣어달라고 하셨다는 말이 스님의 진심임을 우리 모두는 이미 알고 있습니다.

먼 훗날 다시 만나서 팔만대장경을 벗 삼아 함께 정진하십시다.

 
갑오년 봄날에
도반을 떠나보내며…

해인사강원 도반일동







 
 
    이전페이지

매우좋다 좋다 보통 그저그렇다 좋지않다
    친구에게 추천하기
 
다음페이지  


의견글이 없습니다.
 

해인지는 | 연혁 | 인사말 | 편집위원 | Site Map |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