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년 4  월 27일

통권 제 386호 2014년5월[387호] 통권 제 388호
  심사굴深蛇窟
海印寺 極樂殿 柱聯 其二(해인..
  유마의 방
완벽함에서의 해탈
  해우소
도롯가 풍경
  이달의 이야기
스리랑카 조계종복지타운
  이달의 이야기
바래미
  이달의 이야기
지족암
  이달의 이야기
초발심 찾아가는 철쭉제
  이달의 이야기
해인사수련동문회 제209회 정..
  보리의 세상 바라보기
마음 열기
  해인공감
정원 큰스님 구순 공양
  염화시중
  화엄경80변상도
대방광불화엄경변상도 제 59
 ▶ 다음목록

   심사굴深蛇窟 - 수월 권상호
   海印寺 極樂殿 柱聯 其二(해인사 극락전 주련 2)

 
 
我昔所造罪惡業(아석소조죄악업) 예부터 지은 죄 한량없지만
皆由無始貪嗔癡(개유무시탐진치) 알고 보면 모두 탐진치 때문일세.
終身口意之所生(종신구의지소생) 몸과 입과 뜻으로 평생 지은 죄
一切我今皆懺悔(일체아금개참회) 이제 이 모든 것을 참회하나이다.

죄의 원인은 탐(욕심), 진(성냄), 치(어리석음)이고
죄의 경로는 신(행동), 구(말글), 의(마음쓰기)이다.
참된 웅변은 잘한 것에 대한 달변이 아니라, 잘못을 솔직하게 고백하는 것이다.
진정한 용기는 기세를 떨치는 것이 아니라, 허물을 고침에 인색하지 않은 것이다.
인간미는 잘못이 있으면 부끄러워하고, 죄가 있으면 참회하는
데에서 넘쳐흐른다.


 
 
 
    이전페이지

매우좋다 좋다 보통 그저그렇다 좋지않다
    친구에게 추천하기
 
다음페이지  


의견글이 없습니다.
 

해인지는 | 연혁 | 인사말 | 편집위원 | Site Map |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