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년 3  월 23일

통권 제 201호 1998년12월[202호] 통권 제 203호
  진리의 실천자들
사리불존자舍利佛尊者
  거룩하고 청정한 수행을 위한 ..
남쪽은 대(竹) 북쪽은 나무
  유마의 방
아침 산책
  황권적축
현장 법사의 후손들
  죽비의 소리
누가 고양이 목을 벨 것인가?
  이달의 이야기
1998
  이달의 이야기
사회를 바로 봅시다
  이달의 이야기
높은 목소리, 방황하는 정치
  이달의 이야기
1998년 한국 사회의 풍속화
  이달의 이야기
경제위기 속에 새 시대를 향한..
  호계삼소
백양사 일수스님
  맑은 땅 좋은 벗
대안교육의 현장 간디학교를 ..
 ▶ 다음목록

   -
  

 

낯선 곳을 가다
문득, 낯익은 풍경을 보면
그것은 당신의
전생의 작은 파편을 보는 것입니다.

가을 길섶에 핀
쑥부쟁이 보랏빛 손짓

물빛 하늘 위로 떠가는
홀연한 구름

한여름 장대비 속을
등짐지고 소고삐 쫓는

풍경
풍경들

낯선 곳을 가다
문득, 낯익은 듯한 얼굴을 보면
그것은 전생의
당신을 보는 것입니다.

하얀 눈이
산사의 뜨락에
적정 삼매의
만다라를 그리고

사진/백종하
글/수완

 
발행처 : 해인사
발행인 : 최정철(보광)

주간 : 수완
편집부장 : 성전
편집위원 : 원타, 길상, 경성, 심우
기자 : 박원자
편집사무 : 박명의

사진편집위원 : 주명덕
편집디자인 : (주)끄레 어소시에이츠, 3141-8294
인쇄처 : 문성인쇄 776-6534;

 
 
   
   
 
 

 

해인지는 | 연혁 | 인사말 | 편집위원 | Site Map |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