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년 6  월 25일

통권 제 387호 2014년6월[388호]
  거룩하고 청정한 수행을 위한 ..
등용문인가? 점액문인가?
  유마의 방
회자정리會者定離
  유마의 방
해인사수련동문회 제210회 정..
  이달의 이야기
영혼의 머묾, 해인사 노구승천..
  이달의 이야기
망국의 한을 안은 가야산, 폐..
  이달의 이야기
모든 일은 마음 먹기에 달렸다
  진리의 말씀, 법구경
우문현답愚問賢答
  해인공감
다비茶毘
  염화시중
  심사굴深蛇窟
觀音殿(관음전) 後面(후면) 柱..
  화엄경80변상도
대방광불화엄경변상도 제61권
  화엄경80변상도
대방광불화엄경변상도 제62권
 ▶ 다음목록

   진리의 말씀, 법구경 - 김서리
   우문현답愚問賢答

 
더 낫거나 자신과 비슷한 이를 다니면서 만나지 못하면,
단호히 혼자 다녀야 한다. 어리석은 자와는 사귀지 말라.②《법구경 61》

sace labhetha nipakaṃ sahāyaṃ
싸쩨 라베타 니빠깜 사하얌
saddhiṃcaraṃ sādhuvihāridhīraṃ
쌋딤짜람 싸두위하리디람
abhibhuyya sabbāni parissayāni
아비부야 쌉바니 빠릿싸야니
careyya ten’attamano satīmā.③
짜레야 떼나따마노 싸띠마

만약 총명하고 함께 다닐 만하며
훌륭하게 살고 현명한 친구를 만나거든,
어떤 어려움도 이겨내고는
[항상] 깨어있으면서 기쁘게 그와 함께 다니라.④《법구경 328》
---
①carañ = caraṃ: 다니는. ce: 만약 ~하면. n
57;dhigaccheyya: 만나지 못하면. seyyaṃ: 보다 나은. s
adisam: 비슷한. attano: 자신과/자신보다. ekacariyaṃ:
혼자 다니는 것을. daḷhaṃ: 단호히. kayirā
: 해야 한다. n’atthi: 없다. bāle: 어리석은 자와. sah
āyatā: 사귐은.

 
②학무붕류學無朋類 부득선우不得善友 영독수선寧獨守善 불여우해不與愚偕(한역법구경)
③sace: 만약 ~하면. labhetha: 얻으면, 만나면. nipakaṃ: 총명한. sahāyaṃ: 친구를. saddhiṃcaraṃ: 함께 다니는, 함께 사는. sādhuvihāridhīraṃ: 훌륭하게 살고 현명한. abhibhuyya: 이겨내고는. sabbāni: 모든. parissayāni: 어려움을. careyya: 다녀야 한다. tena: 그와 함께. attamano: 기뻐하는. satīmā: 알이차리는.
④약득현능반若得賢能伴 구행행선한俱行行善悍 능복제소문能伏諸所聞 지도부실의至到不失意(한역법구경)
---
이 시들을 읽고는 나는 찬물에 끼얹어진 듯한 느낌을 받았다. 나비와 개는 금세 잊었다. 그리고 밥을 챙겨먹고는 그날 정한 분량의 번역을 위해 사전과 다시 씨름하기 시작했다. 나의 치열한 일상으로 돌아갔다는 말이다. “친구”라는 주제의 법구경 시에서 나는 아이러니하게도 서둘러 수행의 길을 가야함을 느꼈다. 내게 있어 수행은 그 당시 내가 작업하던 번역이었다.
“친구”나 “동행”이라는 같은 주제, 다른 관점을 말하고자 함이 아니다. 내 눈앞에서 벌어진 광경을 내 주관대로 해석하여 정확하지 않은 감정에 매몰되어 있던 적이 얼마나 많았던가. 내가 나비가 되어보지 않고서 어찌 나비의 날갯짓을 이해할 수 있겠으며, 밥을 남긴 개가 배가 덜 찼는지 어찌 알겠는가. 또한, 나비의 날갯짓이 안타깝다고 하여 배고픈 작은 새를 탓할 수도 없지 않겠는가. 붙들고 있다한들 해결될 일이 아니었다.
 
 
    이전페이지

매우좋다 좋다 보통 그저그렇다 좋지않다
    친구에게 추천하기
 
다음페이지  


의견글이 없습니다.
 

해인지는 | 연혁 | 인사말 | 편집위원 | Site Map |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