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년 3  월 23일

통권 제 203호 1999년2월[204호] 통권 제 205호
  진리의 실천자들
수보리존자須菩提尊者
  거룩하고 청정한 수행을 위한 ..
이뭣고(是甚麽)
  유마의 방
한 노스님의 종단 개혁안
  죽비의 소리
신화시대를 창조하려는 사람들..
  이달의 이야기
종교와 여성-불교와 기독교를 ..
  이달의 이야기
한국의 여성상
  이달의 이야기
여성들이여, 다시 깨어나라
  호계삼소
해인사 수진스님
  스님의 숲
심전心田
  해우소
빈대와 고소
 ▶ 다음목록

   -
  

 

가끔씩은
사람 사는 모습이 보고 싶다.
그 세상의 소리가 듣고 싶다.

낙루되는 세월의 흔적들이
고달픈 삶의 어깨를
더욱 짓누르고
한치의 양보도 생각 못하는
질긴 탐욕의 줄다리기가
긴장된 역사로 기록되는 세상을 떠나

인정이 숨결처럼 흐르는
세상을 느끼고 싶다
차향처럼 스며드는
맑은 인정이 은은한 세상
그 곳의 이야기가 그립다.

글/수완
사진/백종하

 
발행처 : 해인사
발행인 : 최정철(보광)

주간 : 수완
편집부장 : 길상
편집위원 : 원택, 수진, 원타, 경성, 지효, 원철, 심우
기자 : 박원자
편집사무 : 박명의

편집디자인 : (주)끄레 어소시에이츠, 3141-8294
인쇄처 : 문성인쇄 776-6534;

 
 
   
   
 
 

 

해인지는 | 연혁 | 인사말 | 편집위원 | Site Map | Contact Us